• 최종편집 2024-06-15(토)
 
AKR20230301067400052_01_i.jpg
경남 진주시 제공

 

첫 사랑과 거닐던 촉석루의 밤은 아름다웠다. 

 

경남 진주시는 '2023년 야간관광 특화도시' 공모사업에 최종선정됐다고 1일 밝혔다.

 

이 사업은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가 추진하는 것으로 지역 체류형 관광사업을 육성하기 위해 마련됐다.

 

진주시는 '365일 불과 빛이 흐르는 진주의 밤, 리버 나이트(River Night)'라는 주제로 다양한 사업을 추진한다.

 

유등 공원이 있는 남강과 중앙동 상권이 대상이다.

 

조규일 진주시장은 "우리 시는 천혜 관광자원 남강과 진주성이 있어 야간 관광 특화도시로 성장 가능한 여건을 갖춘 최적지"라고 전했다.

 

 
태그

BEST 뉴스

전체댓글 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첫사랑의 촉석루, 밤이 아름다운 진주시…야간관광 특화도시 지정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