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15(토)
 

 

 

철원 한탄강 주상절리길, 개통 1년 만에 100만 관광객 돌파

 

AKR20221113022300062_01_i_org.jpg
철원군 제공, 사진=연합뉴스

 

 

[오늘일보=편집국]강원 철원지역 관광 명소인 한탄강 주상절리길이 개통 1년 만에 누적 방문객 100만명을 돌파했다.

 

13일 철원군에 따르면 지난해 개장 이후 약 1년 동안 총 1002427명이 방문했다.

 

가을 특수인 올 10월에만 21103명이 찾아 단풍과 주상절리가 어우러진 비경을 즐겼다.

 

입장권 수익은 731726500원을 기록했고 이 중 절반가량인 3556462천원을 방문객에게 지역화폐로 돌려줘 주변 상권 활성화에 이바지했다.

 

총 길이 3.6·1.5의 주상절리길은 한탄강 협곡과 화산지형 등 비경을 품은 순담계곡에서 절벽을 따라 걷는 잔도이다. 유네스코 세계지질공원으로 지정된 한탄강 절벽 중간 가로지르는 잔도길로 험한 절벽 중간에 선반처럼 달아서 만든 길이다.

 

또 가을에는 단풍, 겨울에는 눈·얼음, 봄에는 야생화가 협곡과 어우러져 빼어난 자연경관을 감상할 수 있다.

 

문성명 관광기획개발실장은 "주상절리길의 차별화한 콘텐츠를 관광객에게 제공하는 동시에 체계적인 안전 매뉴얼을 더욱 공고히 해 즐겁고 안전한 철원 관광의 초석을 쌓아나가겠다"고 말했다.

 

 

 

 

 

태그

BEST 뉴스

전체댓글 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철원 한탄강 주상절리길, 개통 1년 만에 100만 관광객 돌파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