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25(화)
 

 

 

 

 

중국 선양서 '한국주' 열려…사흘간 경제·문화 교류 행사

 

AKR20221118140900097_01_i.jpg
선양 한국주 '한중 우호의 밤' 행사, 사진=선양총영사관

 

중국 랴오닝성 선양에서 18일부터 사흘간  '한국주' 행사가 개막했다.

 

선양 주재 한국총영사관과 선양시 공동 주최로 오는 20일까지 선양 신세계 박람관에서 열리는 이 행사 기간 중국 내 한국기업 간담회와 미용, 메타버스, 문화 혁신 기업 포럼과 투자 상담회가 열려 한중 경제 협력 방안을 모색한다.

 

현대자동차 등 한국 기업들을 소개하는 부스와 코트라, 경기도·대전 대표처의 온·오프라인 투자 상담관이 운영된다.

 

선양 한인회는 김밥 만들기, 김치 시식 등 한국 문화 체험 행사를 연다.

 

최두석 총영사는 "선양 한국주는 한중 교류와 소통 강화, 우호 확대에 중요한 역할을 해왔다"며 "양국이 상호 존중하며 성숙한 발전을 이루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전날에는 선양 성징대극장에서 '한중 우호의 밤' 행사가 열려 중국 전통 악기 합주, 한중 전통 민요와 어린이 합창단 공연, 태권도 시범을 선보였다.

 

 

 

 




태그

전체댓글 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중국 선양서 '한국주' 개막…사흘간 경제·문화 교류 행사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